Articles 8
No.
Subject
8 큰일 맞이 May 24, 2014 328
<큰일 맞이> 큰일 맞이가 될 일이 곧 다가온다. 한가위 명절맞이도 아니고  먼데서 오시는 손님 맞이도 아니다. 한 여인의 부고가 곧 있을 예정이니 이 일이 내 큰일 맞이가 아니고 무엇이랴. 몇달전부터 줄어든 식사량이 한달전부터는 식음이 불가능한 상태가...  
7 아빠의 중매쟁이 Apr 06, 2014 842
30년은 되었을 이야기이다. 아빠는 금세공업을 가업으로 이어가는 금은방집의 주인이었다. 품성이 아주 온화하고 재미있는 분이라서 5일장을 나온 사람들은 아빠의 가게에 들러 물이라도 한잔씩하고 담소를 나누었다. 때로는 산나물을 파느라 끼니를 놓친 시골...  
6 누름 돌 생각 Mar 27, 2014 786
누름 돌 생각 - 최원현님의 누름 돌을 읽고 귀국해보니 빅토리아는 과거입니다. 뒤돌아보지 말아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생각은 곧 미래상자를 만들었고  연이어 그 속을 무엇으로 채울지 고민합니다. 현재는 미래상자에 들어갈까. 현재상자에는 과거가 들어가...  
5 돌 - 모든 발렌타인에게 하트가 된 <돌>시를 드립니다. 1 file Feb 14, 2014 1570
            돌                                 이정화 베이뜨리체   시간줄을 타고  중심잡고 흔들흔들 튕겨지고 공중회전 돌고 돌아 돌이 되는 우리. 거칠고 뽀족한 것은 위험해보이는 오해 동그랗고 매끄러운 것은 ...  
4 정배의 성탄 Dec 24, 2013 1346
                                                                      정배의 성탄, 그리고 메리 크리스마스                                                                                                                                        ...  
3 * **** Dec 03, 2013 1304
                                                                                    *                                                                                                  Beatrice Lee 냉랭한 것이 햇볕놀이를 좋아한다. 그러다가 질...  
2 心은 집 2 Dec 03, 2013 1386
                                               심心은 집   2                                               ............   어디가 좋을 것이나, 어디에 살면 만족이 될 것이나. 열린하늘 아래로 현관입구가 햇살을 받아 배시시 웃는 표정을 하면 높은 ...  
1 心은 집 1 1 Dec 03, 2013 1284
                                             마음에 심은 집 1                                                     빅토리아에 도착한 첫날의 밤하늘에는 너무나 아름다운 보름달이 떠있었다.  은빛 바다와 협주하는 월광곡은 고즈늑한 마을에 입성한 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