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

2014-Jan

선교메모 케냐 선교 #38 (1)

Developer: bonita Views: 414

2013-06-08 13.08.01 (640x480).jpg

케냐 이야기

할렐루야, 그간 주안에서 평안하시지요?

나성 날씨가 엄청 덥다지요? 아프리카는 다들 덥다고 생각하는데 제가 있는 나쿠루는 약간 고산지대라 그리 덥지는 않고 나성 날씨보다 쾌청하고 맑아서 요사히 지내기가 좋답니다.

올해는 우기가 길지가 않아 사정이 그리 좋지 않지만 제가 세들어 있는 주인 집에 엄청난 물탱크가 보관되어 있어 물걱정 하지않고 살게 되어 다행입니다.


3년반동안 살던 밀리마니 동네에서 지난달에 갑자기 생각치 못했던 이사를 되었어요.

큰저택이긴 하지만 제가 살고 있던 집은 손님들이 잡간 묵고 있다가는 게스트 하우스인데 아래채에 자리잡고 있고 사면으로 나무가 둘러쌓여 있어 위험했어요.

창문이나 문들이 너무 허술해서 항상 도둑이 들까 전전긍긍했었지요. 언제든지 유리창을 깨면 당장 들어와 가져갈수있는 무방비 상태였고 3년을 살다보니 살림도구는 늘어나고 공간은 모자라져서 자주 이사를 생각하곤 했읍니다만 한번 이사하면 아이고 ...가구 구석구석이 찌그러들고 자욱이 나는통에 이사는 엄두도 못내고 있었지요. 미국엔 이삿짐센터에 맡기면 기계들로 아무문제없이 가구들을 옮기지만 케냐는 그렇지 못하거던요. 일꾼들이 그무거운 나무 가구들을 들어 옮기는데 조심성없는 이들이 그냥 작살을 냅니다. 매년 휴가차 미국에 들어오면 남겨둔 가구들이 염려되어 한번씩 비서를 시켜 점검하는 불편도 겪었지요. 주인은 괜찮다고 하지만 어디 자기들 물건처럼 챙겨 주나요. 이사하기 한달전, 주인이 나이로비에 갔던때,  그날은 비가 왔는데 강도 둘이 밤에 대문을 타고 넘어와서 마당에 세워논 저의 차를 둘러본후 식모만 있는 집을 몆번이고 둘러보고 20분정도 돌아 다니더니 다시 담을 타고 가 버렸어요.. 그날을 생각하면 지금도 가슴이....휴우!  주님이 도와주신것이지요.


그러던 어느날, 친하게 지나고 있는 선교사님이 항상 좁은 게스트 하우스에서 살고 있는 저를 답답해 하셨느데 어느날  비싸지 않은 좋은집이 있다고 저를 강제로 끌고 데리고 가서 보았더니 정말 나무가 많고 넓은 정원이 있는 멋진 집이 있더라고요. 이곳 나쿠루에서 알려진 부자집인데 아래층은 주인이 통채로  있고 위층 반반을 콘도식으로 꾸며 렌트를 내놓은 집입니다.

여러분이 가끔 영화에서 볼수있는 집들있잖아요. 영국지배 때에 지은 맨션인데 너무 지어 놓은 집이더라고요마루바닥은 예술적인 디자인으로 붙혀놓아 너무 아름다워요. 도둑이 많은 나라인지라 철통같은 쇠문으로 방방마다  세워놓았고 침실방은 이중문으로 만들어놓아 그어느누구도 들어오지 못하게 놓았어요. 여리고성이 따로 없어요. 와아! 정말 감탄사가 저절로 나와요. 시큐리티 회사와 연결해 놓아 위기땐 언제던지 단추만 누르면 5분안에 그들이 들어닥치게 해놓았고 다른방엔 다른 단추가 있는데 이단추를 누르면 온집밖에 불이 켜지고 사이렌 소리가 나게 되어 있읍니다. 

상상이 가십니까? 얼마나 케냐 도둑들이 무서운지 상상이 가시리라 믿읍니다. 이렇게 철통같은 집이지만 집안 하인들이 작정하면 5마리 개들이 독살당하고 어마한 돈을 도둑 맞읍니다. 주인집에 몆년전에 그런일이 일어나 로컬 신문에 기사가 났다고 하네요. 많은 선교사들이 무지막지한 강도들과 도둑들이 휘두르는 추수용 낫에 많이 찔려 다치고 죽었다고 하는데...한번 본적이 있는 그낫을 생각하면 소름이 끼칩니다.. 그집을 보고 나니까 그동안 도둑들때문에 얼었던 마음이 풀어지고 안심이 되더라고요 


주인은 크리스챤이 아니라 무슬렘입니다. 무슬렘도 극보수파가 있고 자유주의 모슬렘이 있다는데 이사람들이 믿는 무슬렘들은 그들 고유의 차도르도 입지않고 신사복에 자유롭게 믿더라고요. 영국에서 대학을 졸업하고 자녀들은 영국에서 석사학위까지 받아 소위 지식층이라 불리울만 합니다.

케나다에도 딸이 살고 있다 하는데 작년엔 알라바마주에서 이중 학위를 받은 인도며느리가 시집을 왔읍니다. 이해성이 많고 모슬렘 특유의 따뜻함과 섬기는 마음들이 특출한 사람들이지요.

인도인들 특유의 영리함과 구제성을 갖춘 사람들이지요.

정말 우리 크리스챤들이 이런 삶의 모습들을 배워야 할것 같읍니다.

이야기가 빗나갔는데 ....하여튼 금방 집이 나갈것 같아 얼른 계약을 마치고 생각지 않던  이사를  갑자기 하게 되었지요.


9월에 있을 세미나를 위해 준비를 하는중이었지만 무리하여 이사를 하고 나니 온몸은 파김치가 되었으나 새집에서 살게 되어 기분만은 너무 좋읍니다. 하루종일 바깥에 나가 사역후  힘들게 돌아오면 우거진 나무와 꽂들이 나를 반기고 공간이 있는 집에서 쉴수있는 축복을 누리고 있읍니다.

3년간 좁은 공간에서 물도 마음대로 쓰지못할뿐 아니라 여러날동안 샤워조차 할수없는 환경에서 살았었는데 주님이 억지로 저를 끄집어 내어 이런 집으로 오게 하신것이라 믿어집니다.


선교사 친구들의 모임도 우리집에서, 저의 소사이터 모임도 저의 집에서 불고기와 김치를 대접하면서 좋은 펠로쉽을 가지곤 하지요.

지금까지 쉼터를 선교센터로 정하고 앞으로 여러 선교팀들이 오면 쉬다 갈수 있도록 준비되어져서 다행스럽게 생각합니다. 더이상 케냐선교로 오시는 분들이 호텔에 묵을 필요가 없읍니다.

profile

엘리샤리

2014.02.13 16:34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계속 주님의 이름으로 승리하세요.

건강하세요.

List of Articles

사우디 아라비아 종교

이 나라는 종교의 자유가 없는 나라 가운데 하나로, 국민의 절대 다수 종교는 이슬람교이다. 사우디아라비아는 이슬람교의 발상지이고 수니파 이슬람교가 국교이며 건국 이념에서도 "알라 외에는 신이 없으며, 무함마드는 그의 사도이다."인 것에서 알 수 있듯...

  • Registered Date: Jan 03, 2016

98

VIEWS

어린이/캠프사역 캠프 청소년 LAMB LETTER #3 (3) file

영적 전쟁 속의 S.P. "너 속에는 악한 영이 들어있어!" 섬뜩한 소리를 어머니로부터 들으면서 S.P.는 자랐습니다.  어떻게 어미가 되어 자기 자식에게 이런 저주를 퍼부었을까? 상상이 안됩니다. 그녀는 악영의 영적 실체을 그에게서 느꼈을까요? 그렇지 않고...

  • Registered Date: Jan 21, 2014

190

VIEWS

어린이/캠프사역 캠프 청소년 LAMB LETTER #3 (2) file

10/40 Window Mission 이곳에 와 있는 MH, LE, NS, SK, 그리고 PA는 10/40 창문지역의 선교지역에서 온 이민  2세들입니다.  월남, 중국, 캄보디아, 타일랜드 청소년들이 얼마 전부터 이캠프에 소복이 모여 있습니다.  이들의 부모님들은 99%가 불교 신자들로...

  • Registered Date: Jan 21, 2014

163

VIEWS

어린이/캠프사역 캠프 청소년 LAMB LETTER #3 (1) file

영국 신사 T.A. 처음으로 만난 T.A.의 모습은 이곳 청소년들에게서 느낄 수 없는 점이 있습니다.  부드러우면서 신중한 예의가 바른 의젓한 모습 - 마치 젊잖은 영국 신사와 같아요.  그런 성품이 지금껏 한결같습니다.  어려운 환경 속에서 인고의 성품을 겸...

  • Registered Date: Jan 21, 2014

180

VIEWS

선교메모 케냐 선교 #38 (1) file

케냐 이야기 할렐루야, 그간 주안에서 평안하시지요? 나성 날씨가 엄청 덥다지요? 아프리카는 다들 덥다고 생각하는데 제가 있는 나쿠루는 약간 고산지대라 그리 덥지는 않고 나성 날씨보다 더 쾌청하고 맑아서 요사히 지내기가 좋답니다. 올해는 우기가 길지...

  • Registered Date: Jan 09, 2014

414

VIEWS

1

COMMENTED

제자훈련/세미나 케냐선교사역 #38 (2) file

세미나 사역 작년에 제이 리 선교사님을 모시고 6일간 세미나를 성공리에 마친후 올해는 봄 가을 세미나를 준비를 했는데 먼저 남진선 목사님은 봄에, 그리고 제이 리 선교사님은 가을에 모시고 하게 됩니다. 제이 리 선교사님은 우간다와 남미등 세계 많은 ...

  • Registered Date: Jan 08, 2014

214

VIEWS

Lamb Letter 캠프 간증문 Lamb Letter #33 (5) file

지난 2년간 저희와 함께 청소년들에 성경을 가르친 데이빗 박 전도사님의 간증문을 올립니다. 그동안 복된 시간들이었읍니다. 개인사정으로 이사역을 그만 두시게 되고 지금은 토렌스 장로교에서 고등부 담당 전도사로 일하시고 계십니다. 영어을 번역한글입...

  • Registered Date: Dec 28, 2013

259

VIEWS

제자훈련/세미나 케냐 통신 신학/백년감수한 새벽 #33 (4) file

학교사역에 놀라운 주님의 기름부으심이 임하고 있읍니다. 정말 생각지도 못했는데 이사역에 갈수록 열심이 생기네요. 지금까지 15학생이 공부하고 있는데 이곳에서 4시간반 떨어진 봄고마(BUMGOMA)라는곳에 지교가 시작이 될려나 봅니다. 14명의 젊은 전도사...

  • Registered Date: Dec 20, 2013

432

VIEWS

미혼모 케냐선교-미혼모 #33 (3) file

틴맘 기술학교(TEEN MOM VOCATIONAL SCHOOL 지금까지거의 1년반동안 이들과 함께 성경공부를 하고 있읍니다. 건물, 법적 준비등등 준비해야 할일들이 많아 아직 학교를 시작하지 못하고 있지요. 지금 내부수리를 하고 있으면서 기술학교 강사를 구하고 있는중...

  • Registered Date: Dec 20, 2013

257

VIEWS

교회 케냐 선교-교회사역 #33 (2) file

LAMB KEEPERS FELLOWSHIP 정말 제가 호랑이 할멈 이라는 호칭이 붙을 것 같습니다.  왜 이래야하는지 정말 한심하고 힘들기만 한데 그렇지 않으면 일이 되질 않으니 어떻게 해야할지 잘 모르겠어요.  매일마다 상상할수없는 일들이 순간순간 터지니 숨이 넘어...

  • Registered Date: Dec 20, 2013

325

VIEWS

Lamb Letter 케냐 선교 메모 #33 (1) file

사랑하는 동역자님들, 긍휼에 풍성하신 우리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문안드립니다., 장마철은 지나고 이젠 비가 안오나 했는데 오랜만에 비 오는 소리가 들립니다. 어둠이 깔린 바깥에 비소리가 들리니 이밤은 정말 아늑한 기분이네요. 주인집 밭에 심어...

  • Registered Date: Dec 20, 2013

281

VIEWS

Lamb Letter 캠프 청소년 LAMB LETTER #32 (5) file

변호사 지망생 S.A. 매 주마다 빠지지않고 숙제를 해오는 유난히 눈동자가 맑고 얼굴이 밝은 소년입니다 지난 번에 정목사님이 휴가중에서 만난 아이인데 이곳에서 드물게 철이 들어가는 아이입니다. 그런데 이 아이가 무서운 YOUTH AUTHORITY (미성년이지만 ...

  • Registered Date: Dec 15, 2013

236

VIEWS

제자훈련/세미나 케냐 통신 신학 시작 #30 (6) file

케냐 통신 신학 시작  두 번째 케냐여행에서 주님의 교회가 설립이 된 후 집에 돌아와서 기도하는 동안 이곳에 만연되고 있는 목회자들의 낮은 신학수준이 마음속에서 부담으로 느껴졌습니다. 전혀 생각지 못했던 일인데 주님이 생각나게 하신것에요. 교회에...

  • Registered Date: Dec 15, 2013

235

VIEWS

Lamb Letter 캠프 청소년 LAMB LETTER #29 (1 B) file

과테말라 토말리 #29 (1B)--#29 (1A) 에서 계속합니다.  어느 날 마이클이 가족 이야기를 하더군요. LA슬럼가에 살고 있는데 집이 가난해서 생계에 도움을 주고자 할머니가 타말리를 만들어 판다고합니다. 타말리를 좋아하는 제가 그 말을 듣고 와! HOMEMADE...

  • Registered Date: Dec 15, 2013

302

VIEWS

Lamb Letter 캠프 청소년 LAMB LETTER #5 (1) file

A. 절망 그는 이제 겨우 16살의 캄보디아소년입니다. '절망 속에 버려진 인생'이라는 표현이 어울린 인상. 처음 오피스에서 그를 만났을 때 "어쩌면 저렇게 흉칙하게 보일까?" 그에대한 저의 첫 인상이었습니다. 거무칙칙한 피부, 심히 작은 몸집, 그리고 마...

  • Registered Date: Dec 15, 2013

246

VIEWS

Lamb Letter 캠프 청소년 LAMB LETTER #5 (2) file

절망 #5 (1)연속 어느 날 그가 밖의 벤치에서 혼자 앉아서 뭔가를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목사님, 지난날에 저는 아무 생각 없이 살아왔어요. 친구들과 어울려 놀고 사는 데 만족했거던요. 뭐 제 삶에 대해 생각보지 않고 단순하게 살아왔어요. 그런데 요즈음...

  • Registered Date: Dec 15, 2013

237

VIEWS

Lamb Letter 캠프 전도집회 LAMB LETTER#4 (1) file

B. 캠프 부흥회 두 달 전부터 기도하면서 부흥회를 준비했습니다. 저의 중보 기도 팀들과 K 전도사님 팀들도 열심히 기도하면서 준비했습니다. 그런데 막상 첫날 부흥회 시작부터 가슴조이는 일이 생겼습니다. 이 곳 수퍼바이저가 난데 없이 집회 시간을 한시...

  • Registered Date: Dec 14, 2013

228

VIEWS

미혼모 케냐 미혼모 사역 #32 (3) file

미혼모 사역(TEEN MOM MISSION) 시간이 지나면 자연히 모이는 숫자가 줄어들어 정규멤버가 형성이 되지요. 이들이야말로 우리가 바라던 바른 동기를 가진 사람들입니다. 30명으로 시작됐던 NJORO 모임은 9개월이 지난 현재 정규멤버가 화요일에 14명  PUNDAMA...

  • Registered Date: Dec 14, 2013

246

VIEWS

제자훈련/세미나 케냐- 통신 신학 #32 (4) file

벤자민 통신 신학교 지난 학기에는 9명의 신학생이 등록하여 성공리에 한 학기를 잘 마치고 봄 학기가 시작되었습니다. 그중에 2명이 두 과목 모두 A를 받아 영광스런 장학금을 받았습니다. 본교 학장님 말씀에 의하면 학생들의 학업수준이 기대이상으로 좋다...

  • Registered Date: Dec 14, 2013

224

VIEWS

교회 케냐 교회 건축 #32 (2) file

1. LAMB KEEPER MINISTRIES 1/4에이커를 빌린 땅에 임시교회가 12월 중순에 완공되었습니다. 11월 첫 주에 시작하여 완공하기까지 5주가 걸렸네요. 정직한 현지인 장로를 보내주셔서 어려움이 없이 건축이 끝났습니다. 양철로 지은 임시건물이라 비가 오면 시...

  • Registered Date: Dec 12, 2013

272

VIEWS